하야

[이윤엽의 판화 참세상](57)


오방낭 나무를 보고 햐야를 생각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