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미 대통령 어디로 갔나” 청와대 간 스쿨미투

청와대 앞 스쿨미투 집회…성폭력 실태 전수조사, 페미니즘 교육 등 요구

“페미 대통령 어디로 갔나” 청와대 간 스쿨미투

스쿨미투에 대한 정부의 책임있는 대응을 촉구하는 집회가 열렸다. 참가자들은 지난 1년 동안 학생들은 학교의 성차별, 성폭력적 문화와 구조를 지적하며 정부의 책임있는 대책을 요구했지만, 정부의 미온적 태도로 구조의 문제가 계속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그동안 나온 대책으로는 성차별-성폭력적인 교육환경을 바꿀 수 없다며 성폭력 실태 전수조사와 함께 교원에 대한 페미니즘 교육 등을 강력하게 요구했다.

한국 온 팔레스타인 활동가…“저항으로 연결되자”

팔레스타인평화연대 강연, ‘팔레스타인 수감자들을 향한 저항의 노래’

한국 온 팔레스타인 활동가…“저항으로 연결되자”

“16세 때 처음 구금됐어요. 시위를 하다가 이스라엘 군에 잡혀 무릎과 정강이뼈를 맞았죠. 당시 팔레스타인인 척하고 숨어 있는 이스라엘 특수부대에 잡혔는데 한 30분 동안 길거리에서 구타당했습니. 기절하고 깨고 그랬어요. 그때 처음으로 이스라엘 구금시설에 들어가 군법정에 섰어요.”

건물주 가족은 안 돼, <골목식당>의 씁쓸한 자격 논란

[워커스] 세상평판

건물주 가족은 빼고 가자는 시청자 반응은 누가 적합한 출연자인가에 대한 말들을 같이 볼 때 그 의미가 명확해진다. 청파동 편 관련 기사 댓글들에는 ‘최소 1년 운영’ ‘법인 안 됨’ ‘실력’ ‘노력’ ‘절실함’을 갖춰야 ‘진정한 골목식당’이라는 얘기가 무척 많다. 개인사업자로 자신의 모든 걸 걸고, 영세식당이 흔히 겪는 어려움을 웬만큼 버텨봤어야 자격이 된단 뜻으로 읽힌다.

칼럼 연재

기고 주장

많이본기사
추천기사
사진
영상
카툰
판화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