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은 있는데 죽어가선 안 되는 겁니다 - 김상덕 님을 기억하며

제작자정보
제작 : 참세상
백혈병 환자이자 활동가로 그간 백혈병 관련 의약품 쟁취 투쟁을 이끌어왔던 김상덕 씨(향년 34세)가 골수이식 후유증이 악화돼 26일 새벽 운명을 달리 했다.

김상덕 활동가는 한국백혈병환우회 창립멤버로 글리벡문제해결과의약품공공성확대를위한공대위, 건강세상네트워크, 공공의약센터 등에서 의약품 공공성 쟁취, 환자권리 확대 등을 위해 투쟁해왔다.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