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공학을 넘어 미래세대의 대안이 되어야”

[6.2선거를 말한다](7) 불안은 미래를 잠식 한다

젊은이들의 미래는 불안하고 한국 사회는 급속하게 고령화되고 있다. 파스빈더 영화 제목이 ‘불안은 미래를 잠식 한다’였던가. 젊은이들의 미래를 잠...

진보대통합당 건설과 진보적 정권교체 실현

[6.2선거를 말한다](6) 지방선거 평가와 진보정치의 과제

2012년 4월 총선에서 진보대통합당의 독자적인 힘으로 수도권 국회의언 배출 등 최소20석 이상 교섭단체를 확보해야 할 것이다. 그래야만 그 해...

야권연대 ‘암울하다’ vs ‘반MB연합 힘 과시’[2]

[토론회] ‘선거연합을 말한다’ 상반된 평가

성공회대학교 민주주의 연구소는 7일, 야권연대를 이끌어온 인물들과 전문가를 중심으로 지방선거 평가 토론회를 열고 야권연대에 대한 평가와 향후 야...

MB 반MB 모두에 던지는 선거에 관한 불편한 말[4]

[기고] 지역구도 타파는 노(盧)풍이 아닌 노(勞)풍이었다

울산과 경남을 중심으로 보수양당의 영호남 싹쓸이 선거에 저항해 온 것은 노동자 계급투표였지만, 이 점은 언제나 정당한 평가를 받지 못하고 있다.

비판적 지지를 넘어서는 진보 대안정치의 길

[6.2선거를 말한다](5) 2010 지방선거와 사회당

민주대연합은 이명박에 반대하는 정치연합이며, 2010년 지방선거를 계기로 거의 하나의 당이 되었다. 그래서 후보 단일화를 거부하는 세력은 무조건...

진보진영의 정계개편이 필요하다[3]

[6.2선거를 말한다](4) 2010년 지방선거와 진보신당

진보신당만이 치르는 시험이 아니다. 주목하는 이들이 적을지라도, 한국 진보정당 운동의 새로운 생애를 위해 치르는 시험이기 때문이다. 다만 이 시...

민주노총 지지후보 결과 “기대 못 미쳐”

진보진영 통합 오히려 멀어져

이번 지방선거에서 ‘이명박-한나라당 심판’과 ‘진보정치의 승리와 통합’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기로 한 민주노총 의정치방침은, 이명박-한나라당 ...

노동자정치가 실종된 6.2 지방선거[2]

[6.2선거를 말한다](2) 반MB연합에 편입된 ‘노동자정치세력화’

명색이 민주노총 후보인 심상정후보를 제껴두고 민주노총 경기본부가 유시민 후보와 정책연대 조인식을 한 것은 민주노총의 상황이 어느 정도인지를 단적...

누가 진보신당과 노회찬에게 돌을 던지나?[11]

[기고] 보수양당체제 거부하고 새로운 미래에 투자한 14만3000여 명

지금 진보신당의 게시판은 외부 방문객들의 글폭풍으로 난리다. 한나라당 2중대, 노회창(노회찬과 이회창의 합성어) 등의 용어가 난무하고 있다. 한...

김문수 당선, 투표용지 문제 등 후폭풍 거세

과도한 무효표에 유권자 분노 폭발, 재투표 요청도

6.2 지방선거의 경기도지사 투표과정에 대해 유권자들의 분노가 거세다. 지난달 30일, 후보를 사퇴하며 유시민 전 후보를 지지했던 심상정 전 후...

강남 부자계급 몰표로 ‘반MB연합’ 절반의 승리[3]

6.2선거 반MB 약진...패배한 MB 4대강 등 중단할까?

2010년 6.2지방선거에서 최대 바람몰이를 한 반MB 연합이 서울시장 선거에서 강남 부자계급 몰표를 넘어서지 못했다. 이에 따라 6.2지방선거...

민주노동당, 진보신당...격랑 속으로[11]

민주노동당, 7월 당대표 선거가 분기점
진보신당, 당 존폐위기...7월 전국위원회에서 수습방안 마련 할듯

민주노동당은 선거평가를 둘러싸고도 내부논란이 일 것으로 보여, 7월로 예정된 당대표 선거가 분기점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진보신당 또한 좌충우돌식...

묻지마 반MB연합이 이대로 계속된다면[1]

[6.2선거를 말한다](1) 누가 신자유주의에 산소호흡기를 달았나

다음 대선, 2012년에는 많은 사람들이 이명박은 안 된다고 말하겠지만, 다음 선거의 한나라당 후보는 이명박이 아니다. 이명박이 아니면 어떤 대...

6.2 지방선거, 장애인에게는 그림의 떡?

시각장애인을 위한 선거 공보물, 대체로 수준 미달

“투표소가 2층에 설치되거나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공보물, 청각장애인을 위한 수화통역 등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장애인 참정권이 제한받고 있다”...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