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당, 정의당-국민모임과 통합 추진 중단 결정[4]

나경채 당대표 사퇴 가능성 커...진보결집 추진력 약화

6월 28일 노동당 정기 당대회에서 정의당-노동당-국민모임-노동정치연대 진보정치 4개 세력 통합(결집) 추진 중단이 결정됐다.

“노동당, 2011년 9.4 당대회 악몽 되살아나고 있다”[4]

고문단들, 진보결집 갈등 격화에 메시지...총투표 중재안 나올지 주목

금민, 김혜경, 안효상, 이용길, 임수태, 홍세화 당 고문과 이덕우 전 당대회 의장은 22일 고문단 회의 개최 후 25일 공동메시지를 당 홈페이...

새정치연합 김상곤, 진보정당 수준 당 기강 혁신안 발표

호남 찾아가 혁신안 1차 발표 “중앙위 혁신안 통과 문재인 리더십 잣대”

새정치연합 혁신위원회가 부정부패가 드러나 의원직을 상실한 지역구의 재보궐 선거에 후보를 공천하지 않는 등의 기강확립, 기득권 타파를 위한 1차 ...

정의당 대표 선거, 진보정치 2세대 바람 이어질까[3]

노회찬-심상정 빅 투에 조성주 세대교체론 가세...언론들 조성주 주목

16일 간의 유세일정에 돌입한 정의당 당대표 선거가 재밌어졌다. 정의당 빅 투인 노회찬-심상정 후보 중심의 선거판이 될 거란 예상과 달리 무명이...

국가의 존재를 의심케 하는 사건들

[양규헌 칼럼] 세월호와 메르스 그리고, 탄저균 택배

미국은 탄저균으로 2014년 집중 테스트를 거쳐 올해 본격 가동한다는 계획까지 세웠다고 하니 한국이 자주적 국가인지 식민지인지 의심스럽다. ‘탄...

노동당 대표, 정의당 등 합당 추진 당원 총투표 발의

가결 기준 논란에 “합당 결정은 당대회”...총투표 부결시 정치적 책임 고민 중

노동당 진보결집 추진 그룹이 지난 4일 정의당-노동당-국민모임-노동정치연대 4자 대표의 ‘새로운 대중적 진보정당 건설을 위한 공동 선언’을 실행...

진보결집 4자 협의회, 4일 새진보정당 논의 공동선언[1]

노동당, 초안에 “사회주의와 사민주의적 이상과 원칙 계승” 명기

국민모임-정의당-노동당-노동정치연대가 4자 대표자 공동선언을 통해 본격적인 진보 세력 결집을 통한 새로운 진보정당 건설 논의 시작을 공표할 예정...

노동당 진보결집 격돌...4자 정무협의회 혁신 권고안 통과[1]

나경채 대표, “권고안 과도하지만, 최선 다해 수용”

전국위에선 노동당-정의당-국민모임-노동정치연대 4자를 기본 틀로 진보세력 결집을 추진한 나경채 당대표 지도부가 발의한 안건이 대부분 부결됐다.

마르크스주의와 프롤레타리아트의 정치[2]

[기고]국민모임의 마르크스주의자들은 마르크스주의 운동과 프롤레타리아트의 정치 원칙을 지켜야 한다

마르크스주의와 마르크스주의자의 입장에서 볼 때 이른바 「국민모임」은 전혀 논란과 논의의 대상일 수 없다. 167년 전 마르크스와 엥겔스가 이미 ...

노동당, 당대회 직전 전국위 앞두고 진보결집 쟁점 격화

국민모임 등과 4자 정무협의회 중단 권고안도 발의...“공약 사항 봉쇄 안”

노동당이 오는 23일 전국위원회를 앞두고 진보결집 추진에 대한 본격적인 당내 힘겨루기에 들어갔다. 힘겨루기의 발단은 지난 15일 당 대표단 회의...

최신기사
기획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