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르크스주의와 프롤레타리아트의 정치[2]

[기고]국민모임의 마르크스주의자들은 마르크스주의 운동과 프롤레타리아트의 정치 원칙을 지켜야 한다

마르크스주의와 마르크스주의자의 입장에서 볼 때 이른바 「국민모임」은 전혀 논란과 논의의 대상일 수 없다. 167년 전 마르크스와 엥겔스가 이미 ...

노동당, 당대회 직전 전국위 앞두고 진보결집 쟁점 격화

국민모임 등과 4자 정무협의회 중단 권고안도 발의...“공약 사항 봉쇄 안”

노동당이 오는 23일 전국위원회를 앞두고 진보결집 추진에 대한 본격적인 당내 힘겨루기에 들어갔다. 힘겨루기의 발단은 지난 15일 당 대표단 회의...

계급정당 이번엔 건설할 수 있을까?[8]

[쿠오바디스 진보정치](5) 계속된 계급 좌파 연합 실패...다시 체제 위기서 당 건설 꿈

좌파 활동가들이나 현장노동자, 사회운동단체, 진보정당 활동가들은 대체로 계급정당 추진 선언에 대해 두 가지 반응 중 하나를 보인다.

근혜실록 보부상 성완종편

[양규헌 칼럼] 백성들의 땀방울 찾는 것이 정의

근혜국왕이 정국을 뒤흔들고 있는 ‘성완종 쪽지’와 관련해 전체 백성에게 교지를 내렸다. 중남미 4개국 순방 뒤 심신이 엉망이라 ‘영양물 주사’를...

노회찬, “4.29 선거 참패 야권에 보약”

진보 재편 후 경쟁적 협력관계 통한 야권연대 전략 강조

노회찬 정의당 전 대표는 야권연대 가능성 자체를 막고 치른 이번 4.29 재보선 결과가 결과적으로 야권에 보약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새누리 '부정부패', 연금개악으로 물타기?[3]

공투본 "정치야합 중단하고 공적연금 강화 논의해야"

성완종 리스트로 궁지에 몰린 새누리당이 공무원 연금개악으로 국면 전환을 꾀하고 있어 교사·공무원 단체들이 이를 비판하고 나섰다.

세월호 인양 늦어지면 특조위는 선체 조사 못하고 활동 마감[2]

특조위원장, 대통령 순방 전 세월호 시행령(안) 철회, 인양 결단 요청

세월호 인양이 늦어지면 세월호 특별조사위원회가 세월호 침몰의 핵심 증거인 세월호 선체 조사를 전혀 못하고 활동기간이 끝날 수도 있다는 우려가 나...

쪼개고 다시 만들면서 오른쪽으로 뛰어간 진보정당[2]

[쿠오바디스 진보정치](4) 경제강령을 통해 본 진보정당의 변천

민주노동당 창당 이후 진보정당은 선거연대는 물론이고 당 자체의 분열과 통합을 반복하고 합종연횡하면서 오늘에 이르고 있다. 그런데, 진보정당의 통...

“세월호 장시간 요동치는 충격 안 받아 큰 변형 없어”

김우남 의원, 세월호 누운 채 인양 가능 기술검토 보고서 전문 공개

13일 김우남 농해수위 위원장(새정치연합)이 정부로부터 제출받은 ‘세월호 선체처리 기술검토를 위한 현장조사용역 결과보고서’ 전문을 공개했다.

정의당 불출마 이어 노동당도 정동영과 단일화

“국민모임, 노동당 제안 5대 공동정책 100% 수용”...진보결집 4자 선거연대는 무산

나경채 노동당 대표가 4.29 관악을 국회의원 선거에서 정동영 국민모임 후보와 후보단일화를 하기로 결정했다. 10일 오후 4시 10분께 나경채 ...

최신기사
기획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