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나의 노동을 쓸모없게 만드는가

[이슈①] 들어가며

“이제 중증장애인의 노동을 새롭게 정의해야 합니다. 그 이유는 저희의 몸이 자본주의를 거부하기 때문입니다. 마르크스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각자 ...

중증장애인 생산시설에서의 20년

[이슈①] 중증 뇌병변 장애인 A씨의 노동

"근무조건은 매우 좋지 않았어요. 그 곳에서 일하던 장애인 노동자 한 달 월급이 고작 1~2만 원 정도였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그래도 저 같은 ...

더위보다 더 두려운 건 13년 해고자 삶이 계속되는 것

[연정의 바보같은사랑](102) 영남대의료원지부 해고자복직·노조원상회복 투쟁③ 고공농성 중인 영남대의료원 해고노동자 송영숙 씨 이야기

한 달 째 고공농성 중인 송영숙 영남대의료원지부 부지부장의 목소리를 통해 이들이 고농농성을 선택할 수밖에 없었던 이유와 각오, 고공농성 생활을 ...

일진다이아몬드지회, 본사 투쟁 돌입한다

31일 대표자 면담 성과 없이 끝나

일진다이아몬드지회가 오는 7일 서울 마포구 일진그룹 본사 앞 투쟁에 돌입할 계획이다. 일진다이아몬드 측이 노조파괴 중단, 단체협약 체결 등 노조...

"연대 동지 고마워요! 내일 또 와요!"

[워커스]세종호텔 노조탄압에 맞서 9년째 투쟁 중인 세종호텔노조 이야기

세종호텔노조에 대한 사측의 탄압은 2011년 복수노조 설립이 허용된 시점부터 본격화됐다. 사측 주도로 설립된 한국노총 소속 세종연합노조는 교섭대...

빗물펌프장 참사, 하청 노동자 빈소엔…

유족, 원청에 "피해자 공동 협의하자"

31일 목동 빗물 펌프장 사고로 목숨을 잃은 하청 노동자 구 씨의 빈소가 이대목동병원에 마련됐다. 다른 희생자인 미얀마 이주노동자, 현대건설 정...

빗물펌프장 비정규직 참사…“외주화가 죽음 불러”[1]

하청 노동자에 ‘중계기’ 있었다면…김용균 이후에도 같은 사고

문제는 하청 노동자들이 위험에 바로 대응할 수 있는 ‘통신 장치’가 없었다는 점이다. 비용 논리로 하청 노동자들의 안전을 책임질 수단을 제공하지...

대학병원, 항공사 등에서 청소노동자 ‘직장 내 괴롭힘’ 극심

폭언, 고성, 퇴사와 힘든 업무 강요 등...‘노조파괴’하려고 수년 간 괴롭힘

대학병원과 항공사 등에서 일하는 청소노동자들이 극심한 ‘직장 내 괴롭힘’을 호소하고 나섰다. 이들은 지난 7월 16일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

정부, 끝내 노동 개악 추진…노조 할 권리 대폭 축소

해고자 조합 활동 제한, 사업장 점거 금지 등

개정안엔 △실업자·해고자 조합 활동은 사용자의 효율적 사업 운영에 지장을 주지 않는 범위 내에서 가능 △노조 임원 및 대의원 자격을 종사자인 조...

“대화의 문은커녕 공장 문까지 걸어 잠근 회사”

[기고] 일진다이아몬드, 노동조합이 그리도 무섭습니까?

빼앗긴 임금과 권리를 되찾기 위해 나선 노동자들에게 회사는 교섭중단과 무기한 휴무 선언을 방패삼아 ‘파업 장기화’를 꾀하고 있습니다. 노동조합의...

“김용희 죽어가는 생중계가 하루빨리 끝났으면...”

[연정의 바보같은사랑](101)삼성 해고노동자 김용희 씨의 단식농성 55일 고공농성 48일 차 이야기

이 날을 기점으로 김용희 씨는 단식농성을 중단하고 하루에 미음 한 컵을 먹으며 고공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인의협 의사들은 김용희 씨가 지금 무사...

일진다이아몬드 파업 34일째…“사측, 성실교섭 나서야”

노조 “상여를 고정수당으로…최저임금 꼼수”

일진다이아몬드 노동자들의 파업이 장기화되고 있다. 사측이 노조의 성실교섭 요구를 회피하고 있기 때문이다. 금속노조 대전충북지부 일진다이아몬드지회...

유성기업지회, 서울 도심서 오체투지

상경투쟁 3일차…“노조파괴, 9년 넘길 수 없어”

노조는 23일 오전 9시 국회 앞에서 오체투지를 시작했다. 이날 기온은 33도, 체감온도는 36도에 육박했다. 오체투지에 참여한 노동자 약 10...

민주노총 국회 앞 총파업 대회 “노동 개악 저지”

전국 5만 명 총파업 참여, 국회 앞 7천 명 집회

민주노총이 18일 탄력근로제 단위기간 확대 등 노동 개악을 막기 위해 총파업을 벌였다. 이날 총파업에 전국의 노동자 5만 명이 참여했다. 금속노...

검찰, 유성기업 회장에 징역 3년 6월 구형

유성지회 “법원, 검사 구형량 초과한 최고형 선고해야”

검찰이 배임 혐의 등으로 재판을 받고 있는 유성기업 류시영 회장에게 징역 3년 6개월을 구형했다. 같은 혐의로 기소된 임원 2명에게도 징역 2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