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벌에 굴복한 사법치욕의 날”…이재용 석방에 비판 쏟아져

노동계, 시민사회단체, 진보 정당 등 일제히 사법부 비판 논평 발표

서울고등법원이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집행유예로 석방한 것을 두고 노동계와 시민사회단체의 비판이 쏟아졌다. 이들은 해당 판결이 사법적폐를 극단...

휴지조각 된 정규직 전환 대책...심의위원 사퇴도

[기고] 정규직전환심의위원 사퇴한 하태현 노무사, “심의위, 거수기로 전락”

충청북도의 불순한 욕망을 제어하고, 비정규직 보호라는 가이드라인의 근본취지를 관철하려는 의지를 그간의 전환심의위원회에서 전혀 찾아 볼 수 없었습...

홍익대 해고 청소노동자 4명 원직 복직

향후 경비노동자 인원감축 여부 촉각

홍익대학교가 해고한 청소노동자 4명의 원직 복직이 결정됐다. 1월 2일 홍대 청소·경비노동자들이 투쟁을 시작한 지 한 달 만에 이뤄낸 성과다.

권력에 휘둘려온 인권위의 10년...혁신위, 13개 권고 발표

인권위 혁신위 1월 29일 자로 3개월 임기 종료

국가인권위원회가 독립되고 힘 있는, 실질적 인권 보호를 위한 기관이라는 ‘제자리’로 돌아갈 수 있을까. 2월 1일 하태훈 혁신위원장은 “권고안이...

한국지엠 비정규직 140명 기습 해고 통보

2개 업체 폐업…신규 업체 고용은 3개월 계약직

지난 29일 한국지엠 창원공장 비정규직 노동자 142명이 기습적인 해고 통보를 받았다. 한국지엠 창원공장 2개 하청업체 폐업에 따른 대량해고다 ...

SK건설 하청업체, 고성 화력발전소 부당노동행위 논란

민주노총 단협 일방 폐기, 한국노총과 새 임단협

SK건설이 경남 고성군 하이면 화력발전소 1·2호기 건설 현장에서 노동자들에게 한국노총 가입을 강요하고, 민주노총 단체협약을 일방 폐기하는 부당...

75M 굴뚝에서 바라본 헬조선

[워커스 르포] 파인텍지회 고공농성은 408+@

서울 기온이 영하 18도까지 떨어진 날. 이렇게 추운 날엔 목동 열병합 발전소의 네 개 굴뚝에서 쉼 없이 연기가 나야 한다. 하지만 어찌 된 일...

포스코 질식 사고 당시 안전장치 ‘맹판’ 설치 안 됐다

유가족, 대책위 꾸리고 맹판 미설치에 대한 의혹 제기

경북 포항시 남구 포스코에서 벌어진 질소가스 질식 사망 사고 현장에서 안전장치인 ‘맹판(Blind Patch)’이 설치되지 않았던 것으로 확인됐...

최신기사
기획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