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통일은 여전히 진행형

[팩트를 채우는 미디어비평] 준비없는 우리에게 통일은 쪽박될 수도

그러나 최근 여론조사에서 동독 출신 독일인들은 75%가 통일해서 잘 됐다고 답한 반면, 서독 출신 독일인들 가운데 통일이 성공적이었다고 평가한 ...

세상은 사람들의 것이지 정부의 것이 아님에도

[김한울의 표본실] (1) 복원의 탈을 쓴 새로운 개발주의

1905년 을사늑약 직후에 사직서의 박봉주가 올린 상소문은 문화재 복원이라는 전가의 보도를 휘두르는 문화재청이 반드시 기억해야 할 가치, 사직단...

현대중공업 보도, 뭘해도 노조 탓

[팩트를 채우는 미디어비평] 업황 부진과 저가 수주, 방만 경영, 국제유가 하락까지 겹친 조선업 위기

조선일보가 지난달부터 현대중공업 관련 기사를 여러 건 쏟아내고 있다. 노조가 파업 투표에 들어간 전후부터 기사의 양도 많아지고, 노조 비판쪽으로...

어떤 민족주의를 상상하는가?

[주례토론회] 민족주의의 재검토

민족주의, 민족주의 운동이 지금도 필요한가는 질문은 ‘주권’을 가진 ‘만인이 평등한 공동체’라는 민족주의의 이상이 아직도 유효한 것인가는 질문일...

기업하기 좋은 나라, 한국 5위...공공연한 비밀

[팩트를 채우는 미디어비평] 세계은행 조사 발표하자 괜한 난리 보수언론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과 국제경영개발원(IMD) 등 사설단체가 해마다 세계 여러나라를 대상으로 국가경쟁력을 발표하면...

국가에 대한 이론적 분석을 통해 세월호를 사유한다

[새책] 진보평론 61호(2014년 가을호, 메이데이)

낡음이 새로움을 집어 삼키고 생동하는 것들을 굳어지게 하는 시대다. 체제와 제도의 허구성이 날 것으로 드러나고 있는 것이다. 국가는 낡은 국가로...

‘공산주의의 현실성’이라는 차가운 돌

[새책] 공산주의의 현실성(브루노 보스틸스, 염인수 역, 갈무리, 2014)

분명히 공산주의는 역사 속에서 무수히 실패해 왔다. 하지만 언제나 현존하는 질서를 넘어서려는 적극적인 운동이라는 점에서, 그것은 닿을 수 없는 ...

판교에 갔으면 판교 기사를 써야지[1]

[팩트를 채우는 미디어비평] 조선일보, 판교 참사현장에서 ‘성동격서(聲東擊西)’

이쯤 되면 조선일보가 판교 사고 현장에 가서 쓰려고 한 기사의 대상이 누구인지 명확해진다. 판교에 갔으면 판교 기사부터 팩트를 충실하게 챙겨야지...

‘그람시 진지론’ 인용해 삼성 추켜세운 이문열

[팩트를 채우는 미디어비평] 짧지만 되새겨 봐야 할 지난 주 뉴스

자본주의 전복을 위한 방법론을 제시했던 그람시의 이론을 거꾸로 뒤집은 이문열의 발언은 삼성을 향한 최대의 미사여구로 비춰질 수밖에 없다.

종이지면엔 실리지 못한 ‘카트’ 제작보고회 기사

[팩트를 채우는 미디어비평] 영화 속 ‘순례’를 가장 닮은 이랜드일반노조 이경옥

이경옥 처장은 “죽기 전에 노조를 알아 천만다행”이라며 “나의 자존감을 지켜 준 노조를 지키기 위한 나의 투쟁은 앞으로 계속 될 것”이라고 했다...

삼평리 할매들, 태양의 후예로 살다!

[서평] <삼평리에 평화를>

이 글을 쓰는 동안 송전철탑은 완성되었다. 하지만 할매들은 계속 싸우고 있다. 한번 만들어진 것이 영원한 것은 아니라는 점을, 지금 이기면 나중...

‘영화가 뜨는 바다’ 정동진독립영화제 1일 저녁 개막

정동진 정동초교에서...강릉시내-주문진 무료셔틀 운행

대한민국 최고의 야외독립영화제인 제16회 정동진독립영화제가 8월 1일(금)부터 3일까지 강원도 강릉시 정동진 정동초등학교에서 개막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는 ‘함께’ 살아갈 것이다

[새책] 그럼에도 불구하고 수업합시다 (홍은전, 까치수염, 2014)

노들야학에서는 “일상의 모든 현장이 교실이고 네가 사랑하는 사람들의 삶이 가장 훌륭한 교과서”이며, “우리에게도 지키고 싶은 삶이 있고, 그것을...

정보시대 공유지 구축을 위한 제안

[새책] 텔레코뮤니스트 선언(드미트리 클라이너, 갈무리, 2014)

벤처코뮤니즘과 카피파레프트. 실제 인터넷 사회의 정보기술자로서 저자가 기술한 이 책의 결론은 그래서, 논리보다는 실천의 고민에서 나온 것이다.

못난 지역정치, 미안하다~

[새책] 진보평론 60호(2014년 여름호, 메이데이)

서영표는 ‘국가의 민주화, 시장의 사회화’를, 강상구는 지역과 대항조직의 결합을, 김희송은 지역단체들의 결합을, 문상빈은 토착적 관계망의 해소를...

최신기사
기획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