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혐오와 불신, 국회 무용론은 누구에게 이익일까?

권역별 비례대표제 토론회...“비효율 관료와 정부 견제할 의회가 커야 갈등 줄어”

국회 의원을 줄이는 것이 정치 혁신이라는 반 정치가 설득력을 얻게 되고 국회 무용론까지 나오고 있다. 하지만 과연 국회 무용론과 국회 의원에 대...

여야 선거제도, 노동·기업 구조 개편 놓고 평행선

문재인, 새누리에 권역별 비례대표제 논의 촉구...새누리, 한목소리로 반대

노동시장과 기업구조 개편 문제는 정부와 여당이 청년 일자리 창출이라는 명목으로 노동시장 유연성 심화가 노동시장 선진화라는 프레임을 만들며 야권과...

김세균, “권역별 비례는 차선책...전국 단일 비례 바람직”

“지역대표제는 중대선거구제로...공무원.교사 정치활동 보장도 논의해야”

김세균 국민모임 대표가 선거제도 개편을 놓고 야권이 한 목소리로 요구하는 권역별 비례 대표제에 대해 차선책일 뿐 전국 단일 비례대표제가 바람직하...

김부겸 등 새정치 영남권도 권역별 비례대표제 도입 촉구

“지역구 200석으로 축소 동의 하던지”...여당에 선거제도 개혁 요구 계속

김부겸 전 새정치연합 의원(새정치연합 대구 수성갑 위원장), 홍의락 현 의원(대구 북구을 위원장), 김영춘 부산시당 위원장 등 새정치연합 영남권...

야권, 권역별 비례대표제 대세화

“새누리당, 권역별 비례대표제 도입 대승적 태도로”

새정치연합, 정의당에 이어 천정배 무소속 의원도 권역별 비례대표제 도입을 강조하고 나서면서 야권은 대체로 권역별 비례대표제 도입을 대세로 몰아가...

여당 노동특위, 양대노총 국회 차원 논의기구 거부

이인제, “노사정위 복귀해야...정부 규칙이든 법 개정이든 정기국회 안에”

9월 정기국회 회기 안에 정부 행정규칙이든 법 개정이든 노동시장 유연화 정책을 가리지 않고 밀어붙이겠다는 구상도 발표해 양대노총의 강한 반발이 ...

새정치 혁신위, 기득권 버리는 권역-비례 연동 혁신안 발표

심상정, “쌍수 환영”...김상곤, “반대하면 영남기득권 고수 ‘수구정당’”

“만약 새누리당이 선거제도개혁을 반대하거나 훼방함으로써 자신의 거대정당 기득권과 영남기득권을 고수하려 든다면 ‘개혁정당’에 맞서는 ‘수구정당’이...

3당 목소리가 들려...심상정, 김무성.문재인에 요구

김무성엔 노동시장 논의 정의당 참여, 문재인엔 월례회동 즉답 받아내

정의당 심상정 신임 대표가 거대 여야 양당 대표들을 예방한 자리에서 본격적인 3당 목소리를 내기 시작했다.

은수미, “노동구조 개혁보다 기업구조 개혁 더 필요”[1]

“재벌 대기업이 국민 빨대 빨아들이는 것부터 없애야”

은수미 새정치연합 의원(환경노동위)이 정부와 여당의 노동시장 구조개혁 일방 추진에 대해 “정확하게 말하면 기업구조 개혁이 필요하다고 생각한다”며...

여, “야, 공무원연금 개혁처럼 노동개혁 동참” 강공

김무성, 국정원엔 눈 감고 노동시장 구조 개악만 촉구...야, “가짜 개혁”

이인제 최고위원을 위원장으로 한 여당 노동개혁 특위를 구성해 당.정.청 간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지만 국정원 문제엔 눈을 감았다.

추경예산에 발목 잡힌 세월호 특조위, 공무원 파견 수용[2]

조사1과장 등 독립성 논란 직위에 공무원...“독립성 여전히 주요 가치”

세월호 특별조사위원회가 세월호 진상규명의 핵심 직위인 조사1과장, 행정지원실장, 기획행정담당관에 공무원 파견을 요청하기로 했다. 이들 3개 직위...

최신기사
기획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