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호가 ‘개헌’을 몰랐던 이유

[워커스 이슈1] 개헌의 이름을 지어다가 며칠은 먹었다(1)

대한민국에서는 1948년 헌법 제정 이후 총 9차례의 개헌이 이뤄졌다. 아홉 번 모두 ‘권력구조 개편’이 핵심이었다. ‘개헌’은 집권 장기화를 ...

개헌의 이름을 지어다가 며칠은 먹었다[1]

[워커스 이슈1] 들어가며

이철우 위원 : 그래, 그것 합시다. 그것 하는 게 어렵나요? 그렇게 합시다. 선언적 의미인데 그걸 왜 안하려고 그래요? 앞으로 남자가 더 손해...

문재인이 공산주의자라구요?[1]

[워커스] 사회주의탐구영역

사회주의라는 대안은 공상적 실험이 아니라 자본주의라는 현실에 대한 분노로부터 시작합니다. 자본주의가 사라지지 않는 한 사회주의라는 대안도 사라지...

‘김영란 법’ 개악, 근기법 개악시도에 부쳐

[정치칼럼] ‘진보’와 ‘보수’의 질긴 로맨스, 그 끝은 어디인가

자유한국당을 본말전도로 문제의 본질을 흐리고 개혁의 발목을 잡는 전형적인 정치세력이라고 비판해 온 이들이 과연 누구인가. 그러면서 그처럼 자유한...

촛불 1주년을 앞두고…문재인 정권의 벗은 누구인가?[2]

[정치칼럼] 문재인 정권을 넘어, 진정 ‘깨어 있는 정치주체’가 되자

차별금지법, 노조할 권리, 정당명부비례대표제 등을 찬성, 지지하는 이들인가, 아니면 그것을 반대, 혐오하는 이들인가. 어느 길을 걷는 것이 ‘사...

다시 한번, 문재인 100일...제 점수는요[1]

[워커스] 나를 찾아서

80%에 달하는 지지율을 세 달 내내 기록하면서 역대 정부와 비교해도 상당히 높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지요. 북한 미사일발사 등 안보위기, 인사청...

문 대통령 취임 100일...외교, 인사, 노동 등은 여전히 논란[1]

대미 종속 안보논리, 사라진 노동기본권 등 시민사회 비판도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서 대북 정책을 비롯한 외교 안보 문제, 인사 논란, 노동 등의 현안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문 대통령은...

대통령 문재인이 만나야 할 사람

[워커스] 나를 찾아서

5년 전, 박근혜는 청계천의 전태일 동상 앞에 꽃을 들고 섰습니다. ‘파격’이었죠. 그리고 쌍용자동차 해고노동자들이 그 앞을 막았습니다. 제스처...

떡밥엔 찬성하지만 낚이는 건 싫습니다[2]

[워커스] 아무말 큰잔치

떡밥에 낚이면 실상 우리의 삶은 저들의 정치에 포섭된다. 그 포섭은 저들의 알리바이가 된다. 그들은 여전히 이렇게 말한다. “우리는 너희들을 위...

사저 앞

[워커스] 사진

문재인 대통령의 사저 출근 마지막 날, A씨(87세)는 아침 일찍 남편과 사저(금송힐스빌) 입구를 지켰다. 이틀 전 대통령과 태블릿 PC로 찍은...

문재인 정부에 나의 삶 맡겨도 될까

[워커스] 정세좌담

촛불이 양적으로든 질적으로든 뛰어 넘을 수 없게 되면서 기존 야당과의 타협지점이 나타났고, 그러면서 탄핵이 된 것이다. 그렇게 타협되다보니 초반...

정의당, 그리고 진보정치의 홀로서기

[워커스 이슈] 이제 정의당이 향하는 곳은

문제는 진보정당운동 전체의 전망이다. 민주노총은 20년 넘게 노동자정치세력화라는 외길을 달려왔다. 민주노동당에서부터 통합진보당까지. 통합과 분열...

심블리의 독자완주, 꽃길 걸었을까

[워커스 이슈] 지지율 6.2%에 담긴 의미들

언제나 미심쩍은 눈초리가 쫓아다녔다. ‘진보정당’ 타이틀을 달고 있었지만 거대 보수야당과의 단일화에만 골몰했다. 18대 대선 당시 문재인 대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