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퇴진’ 청와대 포위 100만 행진...87년 이후 최대

경복궁역 앞에서 길막아...수천명 차벽 넘어 청와대 200미터 앞까지

서울 시청광장에서 청와대 포위 행진을 시작한 시민들은 오후 7시 반경 100만을 이뤘다. 이는 1987년 6월 민주화 항쟁 이후 최대 규모로 광...

‘박근혜 퇴진’, 65만의 함성...민중총궐기 시작

[본대회] “하야 하기 좋은 날, 국민권력이 심판한다”

성난 민심이 광장에 모였다. 주최 측 추산 65만 명(오후 5시 30분 기준)의 시민이 시청 앞 광장과 광화문 광장 등에 나왔다. 민중총궐기대회...

촛불집회서 나온 일침 “여성혐오, 약자 비하는 그만”[1]

[촛불현장] ‘연대하러 나왔다면 정의로운 언어를 쓰자’

10일 서울에서 열린 촛불집회에서 돋보였던 것은 ‘정의로운 언어를 쓰자’는 제안들이었다. 오후 7시 서울 중구 파이낸스빌딩 앞에서 여김 없이 촛...

박근혜 대통령, 뇌물죄 고발돼

노동법 개악과 800억, 정부와 재벌의 거래

최종진 민주노총 위원장 직무대행이 10일 오전 11시 반 박근혜 대통령과 부처 장관을 뇌물죄로 고발했다. 민주노총은 “박근혜 정부가 노동 개악,...

청년희망재단은 차은택 ‘문화융성’의 ‘인력양성소’?

[청년희망재단](3)차은택 라인 기관들 총동원, 문화융성-청년희망재단 연계 사업

청년희망재단의 ‘일자리, 창업능력 개발사업’은 문체부-문화융성위원회의 사업을 토대로 하고 있다. 청년희망재단이 문화융성사업에 필요한 인력을 육성...

영하의 날씨에도 계속된 촛불집회, “박근혜 퇴진”[1]

[촛불 현장] 핫팩으로 무장하고 촛불집회 참석

영하에 가까운 날씨에도 시민들은 모여 “박근혜 퇴진”을 외쳤다. 8일 오후 7시, 서울 중구 파이낸스빌딩 앞에서 9일째를 맞는 촛불집회엔 5백여...

박근혜의 재벌 회장 독대, ‘청년희망재단’ 모금용?

[청년희망재단](2) 박근혜 재벌총수 독대->청년희망재단 881억 모금->노동개악

일주일 차이로 두 개의 재단이 나란히 설립됐다. 다만 박근혜 대통령이 9월부터 청년희망재단 기금 모금의 군불을 지폈고, 재벌 총수들의 기부금 출...

청년희망재단, 비선 핵심 차은택 사업 ‘행동대원’이었나

[청년희망재단](1) 박근혜-차은택-청년희망재단, ‘문화융성’ 사업 공조

공익재단 ‘청년희망재단’이 차은택 감독이 추진한 ‘문화창조융합벨트’ 정책을 핵심적으로 실행해 온 것으로 드러났다. 청년희망재단은 재벌 회장 등의...

우의 입고, 촛불 들고…“박근혜 퇴진”

[촛불 현장] 비바람이 불어도 촛불은 꺼지지 않는다

차가운 비바람이 부는 입동에도 박근혜 퇴진 촛불은 꺼지지 않았다. 수백 명의 시민은 7일 오후 7시 서울 종로 파이낸스빌딩 앞에서 우의를 입은 ...

800억, ‘기부금’이 아니라 ‘수고비’였다

[워커스 25호]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재벌은 뒤로 숨었다

미르-K스포츠재단에 적게는 수십억 원, 많게는 수백억 원을 지원한 기업은 과연 어쩔 수 없이 강제모금에 동참한 것일까. 주판알을 굴리지 않고 권...

최신기사
기획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