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규직 보호지침, 공공기관부터 지켜라!”[2]

[오늘, 우리의 투쟁] 공공운수노조 대전일반지부 수자원공사지회 김기영 지회장 인터뷰

비정규직 사업장이 전국적으로 너무나도 많고, 비정규직 보호지침이 있지만 공공기관이 나서서 잘 지켜줘야 하는데 노조 가입했다고 악의적으로 이용해서...

“함께 살자!”는 구호를 현실로 만드는 노동자들

[오늘, 우리의 투쟁] 금속노조 풍산마이크로텍지회 인터뷰

2010년 매각 이후 대다수 조합원이 가입했고 평균 연령대도 높은 정리해고 사업장. 해고자·비해고자 할 것 없이 천 일이 넘는 긴 싸움을 한결같...

“인생을 바꾼 노동조합, 투쟁하는 삶에 후회 없다”[1]

[오늘, 우리의 투쟁] 세종호텔노동조합 김상진 위원장 인터뷰

이만큼 오는 동안 여느 현장과 다를 바 없이 누군가는 흔들리고 누군가는 돌아서고 누군가는 떠나갔다. 하지만 늦게나마 걷게 된 민주노조의 길을 이...

단결과 연대의 긴 호흡으로 민주노조를 지키는 싸움[1]

[오늘, 우리의 투쟁] 세종호텔노동조합(1)

도어맨, 룸어텐던트, 바리스타, 소믈리에, 쉐프, 컨시어지, 호텔에서 일하는 다양한 노동자들을 일컫는 말이다. 이들에게 붙여진 화려한 듯 보이는...

“정리해고자로 평생을 살아갈 수 없다”

[오늘, 우리의 투쟁] 코오롱정리해고분쇄투쟁위원회 최일배 위원장 인터뷰

2005년 2월 21일 정리해고 이후 10년째 투쟁을 이어가고 있는 코오롱정리해고분쇄투쟁위원회가 8월 18일부터 다시 코오롱스포츠 전국 매장 앞...

답 없는 코오롱 자본, 코오롱스포츠 불매투쟁으로 심판한다

[오늘, 우리의 투쟁] 코오롱정리해고분쇄투쟁위원회의 10년 투쟁

코오롱정투위의 10년 투쟁은 노동자들의 끊임없는 결의와 의지의 산물이기도 하지만 한편, 우리들의 부끄러운 자화상이기도 하다는 점을 이제는 함께 ...

“생명을 품은 계란으로 죽은 바위를 친다!”

[오늘, 우리의 투쟁] 삼성일반노조 정택교 조합원 인터뷰

정택교 조합원은 1986년 삼성물산 패션부문에 입사해 일하다가, 외환위기 이후 패션 물류부문을 인수·합병한 제일모직 소속이 되어 일했다. 200...

‘삼성맨’에서 투쟁을 통해 ‘노동자’로 거듭나다

[오늘, 우리의 투쟁] 한솔로지스틱스 부당해고자 정택교의 싸움

외환위기 이후 삼성그룹은 구조조정을 통해 삼성물산 패션부문을 제일모직으로 넘겼다. 삼성물산의 물류사업부 역시 제일모직으로 넘어갔다. 당시 정택교...

‘노동하는 기타’를 되찾기 위한 8년의 투쟁

[오늘,우리의투쟁] 콜트콜텍(1) 시간이 멈춘 공장에서 생동하는 연대

콜트·콜텍은 인천과 대전에 위치한 기타를 만드는 공장이었다. 돈만큼이나 악기를 좋아하는 박영호 일가는 아버지대부터 피아노와 기타 등을 수입해 판...

“살아남는 것 못지않게 ‘인간으로 살아가는 것’이 중요하다”

[오늘,우리의투쟁] 금속노조 발레오만도지회(2) 박진수·신시연 조합원 인터뷰

두 동지들에게 현장의 동료들은 ‘저쪽 기업노조’가 아니라 ‘안에 있는 조합원들’이었고, 아마도 그런 마음이 모두가 사람답게 일할 수 있는 공장을...

투쟁으로 지켜온 민주노조, 부끄럽지 않기 위해 싸운다

[오늘,우리의투쟁] 금속노조 스타케미칼지회 해복투(2) 박성호 조합원 인터뷰

어렵다고 돌아가지 않고 힘들다고 피하지 않고 스스로를 배반하지 않으며 묵묵히 싸움에 임해 온 노동자들, 스타케미칼 해복투 동지들이 다시 투쟁에 ...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