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의 삶은 우리들이 만들 세상과 닮아있어야 한다[1]

[서평] <우리가 배후다> 충북·청주 경실련 성희롱사건 기록집

충북청주 경실련 성희롱 사건 피해자 지지모임은 역사를 만들었다. 이 기록집은 역사책이다. 피해자들 그리고 연대자들, 배후로 지목된 사람들이 세대...

자연의 봉기에 무력한 인간, 혁명의 지도를 다시 그리자[1]

[새책] 심광현·유진화의 『인간혁명에서 사회혁명까지』 서평

과연 인류는 문명 전환을 위한 항해에 나설 수 있는가? 그리하여 과연 인류는 성년에 도달할 수 있을까? 영국에서 자본의 창세기가 시작한 지 많은...

그렇다. 아직도 혁명을 꿈꾼다!

[새책] 배성인, 『혁명의 세계, 반란의 역사』. 나름북스, 2020.

저자의 <혁명의 세계, 반란의 역사>는 이 같은 ‘필요불가결하지만, 현실적으로는 불가능한 꿈’과 관련해, 시의적절하고 반가운 책이다....

계급불평등을 계급투쟁으로!

[신간안내] 『진보평론』 가을호, 메이데이, 2019.

이번 『진보평론』 81호의 <특집> 주제는 <b><신중국 70년></b>으로 정했다. 금년이 중국 혁...

나, 조선소 노동자

[새책] 배 만들던 사람들의 인생, 노동, 상처에 관한 이야기

《나, 조선소 노동자》는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현장에서 2017년 5월 1일 발생한 크레인 충돌, 추락 사고 현장에서 생존 트라우마를 안은 노동...

민중의 삶을 위한 ‘니나(민중)’ ‘다슬’ ‘노나메기’

[새책] 백기완의 민중서사 『버선발 이야기』

‘버선발 이야기’는 인류의 역사에서 ‘누가? 무엇을? 어떻게?’라고 하는 물음에 답을 주고 있는 철학책이자 사상책이며 노선이라 생각합니다. ‘버...

늙은 노동자의 이야기

[새책] 위장 취업자에서 늙은 노동자로 어언 30년

한차례 읽었지만, 다시 반복해서 읽고 있는 책이 있다. ‘위장 취업자에서 늙은 노동자로 어언 30년’이라는 긴 제목의 책이다. 저자는 한국 지엠...

레닌 재장전-혁명의 정치를 위하여

[워커스 서평] 블라디미르 일리치 레닌, 양효식 옮김, <마르크스> 레닌 전집 058, 아고라, 2017

왜 하필 레닌이냐는 질문은 우문이다. 마르크스와 레닌에 대한 사상적 학습은 기본 조건이기 때문이다. 사상과 투쟁의 보고인 마르크스와 레닌의 사상...

마르크스주의의 길을 찾고자 하는 이들의 소박한 고백

[해설] 경제무식자, 불온한 경제학을 만나다(김성구, 2016, 나름북스)

‘경제를 이해하는 게 중요한 것은 알겠지만, 왜 마르크스주의 경제학이어야 하는가’라 고 물을지 모르겠다. 만약 내가 이 대목에서 이러한 질문까지...

‘나 여기 있어요’라고 답한다

[새책] 나는 언제나 술래 (박명균, 헤르츠나인, 2016)

중년의 사내가 눈물을 훔친다. 1톤 탑차 트럭 운전석에 앉은 그는 문방구, 슈퍼, 골목에서 사람들의 마음을 만나곤 자꾸 울어 버린다.

기록한다는 것

[새책] 마이너리티 코뮌 (신지영, 2016, 갈무리)

‘기록한다는 것’의 참다운 의미는 타자적 삶의 영향에 눈감지 않는 것, 그것에 촉발된다는 것이다. 그래서 ‘기록’의 중요성은 기록할 ‘내용’이 ...

열려있는 가능성으로의 ‘과정들’에 관한 선집

[새책] 정동 이론 (멜리사 그레그, 그레고리 시그워스 저, 갈무리)

<정동 이론>은 해외를 비롯하여 국내까지 계속해서 깊은 관심을 받고 있는 ‘정동’에 관해 5개의 핵심적 주제를 토대로 제시하고 있는 ...

현재를 살아가는 노동자의 보편적 실존의 문제

[새책] 길에서 만난 사람 (이호동, 2015. 매일노동뉴스)

그는 불투명한 장기투쟁 사업장 문제를 기꺼이 떠안는 의리파로, 해고자·비정규직과 함께하기 위해 전국을 누비며 성실하게 십계명의 정신을 계승하는 ...

청년들은 어떻게 회사에서 버려지는가

[새책] 블랙기업을 쏴라! ('신문 아카하타' 일요판 편집국, 홍상현 옮김, 나름북스, 2015)

<블랙기업을 쏴라!>는 일본의 청년들이 어떤 식으로 기업으로부터 이용되다가 버려지는가에 대한 르포르타주(Reportage)이다. 와타...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