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 존재 탐구를 계속해서 노래할 거에요

[연정의 바보같은사랑](75) 콘서트 ‘동행’ 공연을 앞둔 민중가수 백자 씨

백자 씨는 자신의 노래를 크게 두 부류로 나눈다. 하나는 말 그대로 ‘빡센’ 민중가요로, 대학 때 이후 우리나라 활동을 하면서 생산해낸 많은 노...

음악이 세상과 어떻게 소통하는지 보여주고 싶어요

[연정의 바보같은사랑] (74) ‘콘서트 동행’ 공연 앞둔 문화노동자 연영석 씨

내 음악이 자신과 사회를 돌아보게 하는 계기가 되면 좋겠어요. 이번 공연에서 바람이 있다면 제 음악이 오는 분들의 삶에 잠시라도 조금의 여유가 ...

어떻게 죽은 사람이 죽은 날 재입사를 해요?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72) 기아자동차 비정규직노동자 故 윤주형 조합원 장례식장에서

“사무장님도 알고 계시듯이 윤주형 동지가 신규입사 할려고 하는 게 아니잖아요. 원직 복직의 그 의미는 해고 자체가 부당하다라는 것, 지난 3년 ...

영정사진만으로 장례를 치르겠다는 금속노조 기아자동차지부[19]

[연정의 바보같은사랑](70) 기아자동차 故 윤주형 비정규직 해고노동자 장례식장에서

금속노조 기아자동차지부가 故 윤주형 조합원의 빈소에 조문을 왔다. 장례식장 앞에서는 촛불집회가 진행되고 있다. 기아자동차지부 정규직 집행 간부들...

모두 정규직으로 공장에 들어가서 막걸리 파티 하고 싶어요

[연정의 바보같은사랑](69) 쌍용차지부 비정규직지회 서맹섭 지회장 이야기②

우리가 지금 많이 힘들고 지쳐있는데요. 함께 하는 동지들이 있으니까 그 힘으로 조금만 힘내서 갔으면 좋겠어요. 올해는 정말 힘 모아 투쟁해서 정...

쌍용자동차 1,500명 비정규직 노동자 잔혹사

[연정의 바보같은사랑] (68) 쌍용차지부 비정규직지회 서맹섭 지회장 이야기①

굴뚝에 처음 올라갈 때, 여기서 해결되지 않으면 내려가지 않겠다는 각오로 올라갔다. 지금도 그 생각을 하면 왜 내려왔나 후회가 된다고 했다. 그...

크리스마스 선물

[연정의 바보같은사랑] (67) 크리스마스 밤, 현대차 비정규직 해고노동자들 이야기

크리스마스 밤, 울산 현대자동차 철탑 농성장을 지키는 이들 비정규직 노동자들이야말로 고단한 이 시대에 동료들을 위해, 그리고 비정규직과 차별 없...

상복을 벗고 최강서 동지가 남긴 뜻을 향해 투쟁할 것 입니다

[연정의 바보같은사랑] (66) 한진중공업 故 최강서 열사 투쟁 9일차 이야기

차지회장은 가깝게는 故 최강서 열사, 멀리는 1995년 대우정밀 조수원 열사로부터 시작해서 2003년도 두산중공업 배달호·김주익·곽재규 열사 등...

모든 사내하청 노동자의 정규직화를 위한 결의

[연정의 바보같은사랑](65) 현대차비정규직 3지회 통합대의원대회

“우리 3지회가 지난 4월에 이어 다시 한 번 전열을 재정비하고 힘찬 투쟁을 결의했습니다. 비록 구체적인 전술까지는 이 자리에서 확정을 못했지만...

살고 싶어 선택한 생애 첫 콘서트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64) 활동 27년 만에 개인콘서트 여는 음악인 정윤경

‘희망의 노래 꽃다지’의 음악감독이자 가수인 정윤경 씨가 생애 첫 콘서트를 합니다. 음악활동 27년 만에 처음 하는 ‘정윤경 콘서트’는 11월 ...

민주노조 들고 처음 한 말은 우리도 말할 수 있다는 것이었어요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63) 전주대/비전대 여성비정규직 청소노동자 투쟁(5)

청소 노동자들이 조직된 후에 경비 노동자들이 조직되는 다른 대학의 사례들과는 달리, 전주대/비전대는 경비 노동자들이 먼저 조직화한 후에 청소노동...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