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희망, 이제는 말해도 될까요?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62) 전주대/비전대 여성비정규직 청소노동자 투쟁(4)

한 여성노동자가 눈물을 글썽이며 이야기한다. 결혼 이후 아이들을 키우고 집안일을 하면서 사회와 담을 쌓고 지내다가 일을 시작하려다보니 할 수 있...

작은 희망, 이제는 말해도 될까요?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61) 전주대/비전대 여성비정규직 청소노동자 투쟁(3)

사측은 인상된 최저임금을 주지 않으면서 일은 그 전과 동일하게 시켰다. 결과적으로, 임금은 삭감되고, 노동강도는 강화되었다. 그래도 말 한마디 ...

“작은 희망, 이제는 말해도 될까요?“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60) 전주대/비전대 여성비정규직 청소노동자 투쟁(2)

파업농성중인 전주대와 비정규직 청소노동자들은 온리원이 용역업체로 선정된 이후 기가 막히는 일들이 너무 많았다고 이구동성으로 이야기한다. 오래 다...

망루 내려가면 화장실 가서 시원하게 배출 좀 하고 싶어요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58) 전북고속 남상훈 지부장 고공단식농성 47일, 이제 우리가 화답해야 할 때

45일 차를 즈음하여 많은 시민들이 관심을 갖고, 농성장을 방문하고 있다 한다. 28일에는 영화인들의 지지 선언이 진행되기도 했다. 전주시외버스...

세 가지 물음 (2)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57) 정리해고 철회투쟁 1000일, 쌍용자동차 해고노동자들 이야기

그녀에게는 해고된 모든 노동자들이 쌍용자동차 이름이 적힌 작업복을 입고 공장 문을 당당히 걸어 들어가는 모습을 보고 싶은 간절한 소망이 있다. ...

세 가지 물음 (1)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56) 정리해고 철회투쟁 1000일, 쌍용자동차 해고노동자들 이야기

“결국은 천일이 왔구나. 이제 3자리에서 4자리로 바뀌는구나. 더 열심히 싸워야겠다고 생각했죠. 하다보면 지치죠. 짜증도 나고. 그래도 하루하루...

대화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55) 쌍용차 노동자 20번째 죽음에 대한 긴급 기자회견

“전체를 해고하고 일할 사람이 없게 되자 정규직 채용 사기를 치며 일용직으로 채용해서 기술을 이전해주자 또 다시 해고를 했습니다. 해고를 2번이...

가해자가 빠지고 피해자끼리 상대적 가해자를 찾기 시작합니다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54) 투쟁 1000일 즈음, 쌍용자동차 해고노동자들의 심리치유상담

함께 살자고, 정리해고 철회하라고 외치며 투쟁을 시작한지 1,000일이 넘었다. 여기에 함께 하다가 거리로 쫓겨난 쌍용자동차 해고노동자들은 아직...

1000일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53) 쌍용차 정리해고 철회 투쟁 1,000일 되던 날

두 시간이 넘는 문화제가 끝난 후에 참가자들은 들고 있던 촛불로 ‘정리해고 철회’ 구호를 만들고, 조합원들을 따뜻한 포옹으로 격려했다. 이제 두...

편지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52) 재능교육 교사 학습지 노동자 故 이지현 조합원을 추모하며

영구차가 떠나고, 장례식장을 떠나는데 허탈함과 안타까움이 밀려왔다. 노동조합장인 줄 알았는데, 가족 예배 후에 바로 화장터로 가는 일정이었다 한...

한여름밤의 꿈: 제4차 희망버스 (1)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51) 평범한 일상이 소원이 되고, 당연한 일들이 기적이 되는 세상

“그 당연한 일들이 기적이 되는 곳, 85호 크레인입니다”라고 표현했다. 평범한 일상이 소원이 돼버리고, 당연한 일들이 기적이 되는 세상에 우리...

네잎클로버 (2)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50) 발레오공조코리아지회 농성장에서

“행운을 나눠드리고 싶어서요. 다른 카메라들과 다르게 연정 씨 카메라는 연약하고 작아보였는데, 그래도 꾸준히 오더라고요. 원래 연정 씨가 갖고 ...

봄날은 간다(1)[1]

[연정의 바보같은 사랑](49) 쌍용자동차 파업 2주년을 기념하며

한번쯤 지는 꽃잎을 보며 눈을 감고 그날의 떨림과 희망과 아픔을 느껴봐야겠다고 생각했다. 사흘 뒤, 희망퇴직을 하고 분사업체에서 근무하던 조합원...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